• 여백
    여백
  • 여백
HOME Football 해외축구
맨시티, ‘기생충’ 봉준호 감독에 축전... “아카데미 4관왕 축하”봉준호 감독, 아카데미 시상식서 작품상·감독상·각본상·국제장편영화상 휩쓸어
정일원 기자 | 승인 2020.02.10 14:30
▲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장편영화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 사진: 아카데미 시상식 공식 소셜미디어 갈무리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시티가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서 영화 ‘기생충’으로 4관왕에 오른 봉준호 감독에게 축하의 메시지를 전했다.

10일(한국시간) 맨시티는 한국 및 미국판 트위터를 통해 “봉준호 감독님의 감독상, 각본상, 국제영화상 수상을 축하드립니다”라고 밝혔다.

봉준호 감독은 미국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서 개최된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서 영화 ‘기생충’으로 최고 영예인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각본상, 국제장편영화상 총 4관왕에 올랐다.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은 지난해 칸 영화제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데 이어 아카데미 시상식서도 작품상을 수상, 지난 1956년 ‘마티’ 이후 처음으로 칸 영화제와 아카데미 시상식서 동시에 최고상을 받는 기염을 토했다. 아카데미 측은 ‘기생충’을 수상작으로 발표하며 “영어로 제작되지 않은 첫 아카데미 작품상”이라고 소개를 덧붙였다.

▲ 사진: 맨체스터 시티 공식 트위터 갈무리

한국 영화감독 최초로 아카데미 시상식서 감독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은 “어렸을 때 마틴 스콜세지 감독님의 영화를 보고 공부했다. 함께 후보에 오른 것만으로도 영광인데 이렇게 상을 받을 거라곤 생각도 못 했다. 오스카 측에서 허락한다면 이 트로피를 텍사스 전기톱으로 5등분 해서 후보들께 나눠드리고 싶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한편, 1927년 시작된 아카데미상은 미국 영화업자 및 영화예술아카데미협회가 수여하는 미국 최대 영화상이다.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은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서 수상한 4개 부문과 미술상, 편집상 총 6개 부문에 후보로 이름을 올렸다.

정일원 기자  1one@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EST Entertainment / Football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일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ㆍ광고문의
주식회사 베프리포트  |  T/F 02-521-1793
등록번호 : 경기 아 51330  |  등록 및 발행연월일 : 2015년 11월 2일
제호: 베프리포트   |  발행인·편집인 : 정일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민솔
발행소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337가길 1 지층동1호,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경춘로 2248번길 40
대표문의 : 1one@beffreport.com  |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Copyright © 2020 베프리포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