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백
    여백
  • 여백
HOME Friends Friends
KPGA, ‘제1회 스내그골프와 함께하는 주니어리그 유소년 골프대회’ 성료총 18개 주니어 골프팀 104명의 주니어 선수들 참가
박경식 기자 | 승인 2019.11.04 13:32
▲ ‘제1회 스내그골프와 함께하는 KPGA 주니어리그 유소년 골프대회’ 참가자 단체사진 / 사진: KPGA 제공

[베프리포트=박경식 기자] 한국프로골프협회(회장 양휘부, 이하 KPGA)가 주최하고 한국스내그골프협회(회장 김형달, 이하 SGAK)가 주관,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하는 ‘제1회 스내그골프와 함께하는 KPGA 주니어리그 유소년 골프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지난 2일 경기도 용인시 소재 수원컨트리클럽에서 진행된 본 대회는 주니어 선수들이 보다 쉽고 재밌게 골프를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면서 이를 통해 스포츠맨십뿐 아니라 소통과 배려, 매너 등의 기본소양을 함양하고 나아가 대한민국 골프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하는 데 목적이 있다.

KPGA는 올해부터 희망하는 KPGA 회원을 대상으로 스내그골프를 활용해 주니어 선수들에게 쉽고 즐겁게 골프를 지도할 수 있도록 하는 전문 인스트럭터 교육 과정을 개설, 운영해왔다.

이를 수료한 KPGA 회원들은 소속된 골프연습장이나 아카데미 그리고 초등학교 방과 후 교실 등 각종 교육기관을 통해 한 팀당 5명 이상의 주니어 선수들을 본인이 직접 모집해 주니어 골프팀을 결성한 뒤 이번 대회를 목표로 약 4개월간 맹훈련을 펼쳤다.

총 18개의 주니어 골프팀과 104명의 주니어 선수들이 참가한 ‘제1회 스내그골프와 함께하는 KPGA 주니어리그 유소년 골프대회’는 9홀(파35) 스트로크플레이 방식으로 펼쳐졌고 각 팀 출전 선수 중 3명의 베스트스코어를 합산해 가장 적은 타수를 기록한 팀을 우승팀으로 선정했다.

경기 결과 KPGA 배주하(34) 프로와 이지요(12), 김정원(12), 박현재(13), 박윤재(13), 곽준혁(13)까지 이상 5명의 주니어 선수가 소속되어 있는 분당 그린피아 골프팀이 최종 스코어 86타(이지요 7언더파 28타, 박현재 7언더파 28타, 박윤재 5언더파 30타)로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 사진: KPGA 제공

분당 그린피아 골프팀의 주니어 선수들은 “오랜 시간 동안 함께 연습을 해왔는데 이렇게 좋은 결과를 얻어 기쁘다. 서로 배려하고 소통하며 ‘원팀(One team)’으로 뭉쳐 대회에 임했던 것이 우승의 원동력이 됐다”며 “골프에 대해 큰 재미와 호기심을 느낄 수 있게 해주시고 언제나 웃는 얼굴로 좋은 가르침을 주신 배주하 선생님께도 감사드린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최저타상은 10언더파 25타를 적어낸 광주리우골프아카데미의 주니어 선수 오지훈(13)이 차지했고 감독상은 우승팀인 분당 그린피아 골프팀의 KPGA 배주하 프로가 수상했다. 참여한 주니어 선수들 전원에게는 상장과 메달 등을 포함한 다양한 기념품이 주어졌다.

KPGA 양휘부 회장은 “골프에 대한 뜨거운 열정이 가득한 주니어 선수들의 모습을 지켜보면서 대한민국 골프의 희망찬 미래를 엿볼 수 있었다”라며 “주니어 선수들이 앞으로도 마음껏 골프를 즐기며 골프를 통한 재미와 꿈을 키워 나가고 이번 대회가 좋은 추억으로 오랫동안 기억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KPGA는 지난 7월 SGAK와 함께 주니어 골프 저변 확대를 위해 MOU(양해각서)를 체결하며 ‘KPGA 주니어리그’ 창단에 뜻을 모은 바 있다.

지난 6월에는 경남 양산시에 위치한 에이원컨트리클럽에서 ‘제1회 KPGA와 함께하는 스내그골프 선수권대회’를 성황리에 마쳤고 이번 ‘제1회 스내그골프와 함께하는 KPGA 주니어리그 유소년 골프대회’ 역시 뜨거운 호응 속에 마무리하며 그 가능성을 확인했다.

한편, ‘스내그골프와 함께하는 KPGA 주니어리그 유소년 골프대회’는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박경식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EST Entertainment / Football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ㆍ광고문의
주식회사 베프리포트  |  T/F 02-521-1793
등록번호 : 경기 아 51330  |  등록 및 발행연월일 : 2015년 11월 2일
제호: 베프리포트   |  발행인·편집인 : 정일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민솔
발행소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 46길 20 선인빌딩 6F,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경춘로 2248번길 40
대표문의 : 1one@beffreport.com  |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Copyright © 2019 베프리포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