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백
    여백
  • 여백
HOME Friends Friends
[KLPGA] 이선영, '2019 솔라고·파워풀엑스 점프투어 10차전' 우승
박경식 기자 | 승인 2019.07.30 18:01
▲ 생애 첫 우승을 차지한 이선영 / 사진: KLPGA 제공

[베프리포트=박경식 기자] 30일 충남 태안에 위치한 솔라고 컨트리클럽(파72/6,220야드) 라고-아웃(OUT), 라고-인(IN)에서 막을 내린 ‘KLPGA 2019 솔라고 파워풀엑스 점프투어 10차전’에서 이선영(19)이 생애 첫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이선영은 1라운드에서 버디만 4개를 잡으며, 4언더파 68타로 선두에 올랐다. 2라운드에서도 4개의 버디와 2개의 보기를 묶어낸 이선영은 최종합계 6언더파 138타(68-70)로 대회를 마치며 우승을 차지했다.

이선영은 “평소 우승하는 상상을 자주 했다. 막상 우승을 직접 체감하니, 상상했던 것보다 훨씬 더 기쁘고 설렌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선영은 “이번 대회는 바람이 큰 영향을 끼쳤다. 매서운 바람이 불었지만, 두려움을 느끼기보다 이용하려고 노력했다. 바람의 반대 방향을 계산해서 최대한 페어웨이에 공을 안착시켰던 것이 주효했다”며 우승의 원동력을 꼽았다.

골프를 시작한 계기에 대해 이선영은 “아버지가 실내골프연습장을 운영하셨다. 초등학교 1학년 때부터 오빠(이성민)와 함께 골프공과 클럽을 가지고 놀다 보니 자연스레 골프에 대해 관심을 가졌다. 그래서 오빠는 현재 KPGA 선수, 나는 KLPGA 선수가 됐다”고 덧붙였다.

▲ 생애 첫 우승을 차지한 이선영 / 사진: KLPGA 제공

추후 목표를 묻자 이선영은 “단기적으로는 지금의 좋은 흐름을 유지해서, 정규투어에 진입하는 것이다. 장기적으로는 늘 멋진 플레이를 선사하는 고진영 프로와 같이 한국을 대표하는 선수가 될 것이다”는 포부를 내비쳤다.

한편, 1라운드 3언더파를 기록하며 이선영을 뒤쫓던 배수연(19)이 2라운드에서 타수를 줄이지 못하고, 단독 2위 4언더파 140타(69-71)로 대회를 마쳤다. 또 다른 동갑내기인 송유진(19)은 12번 홀(파3,164야드)에서 홀인원을 기록하며, 최종합계 1언더파 143타(72-71)로 공동 3위에 자리했다. 지난 9차전 우승자 박지우(19)는 최종합계 이븐파 144타(73-71)로 공동 7위에 머물렀다.

파워풀엑스와 솔라고 컨트리클럽이 주최하고, KLPGA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 최종라운드는 주관 방송사 SBS골프를 통해 오는 8월 7일(수) 오후 7시 30분부터 녹화 중계된다. 

박경식 기자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EST Entertainment / Football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ㆍ광고문의
주식회사 베프리포트  |  T/F 02-521-1793
등록번호 : 경기 아 51330  |  등록 및 발행연월일 : 2015년 11월 2일
제호: 베프리포트   |  발행인·편집인 : 정일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민솔
발행소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 46길 20 선인빌딩 6F,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경춘로 2248번길 40
대표문의 : 1one@beffreport.com  |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Copyright © 2019 베프리포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