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백
    여백
  • 여백
HOME Entertainment 음악
[BF현장] “안 좋은 여론, 돌리고 싶다”... 박봄, 8년 공백 깨고 ‘봄’날 맞을까 (종합)“차트 인·1위 목표로... 앨범 발매 소식 알리고 싶어 쇼케이스 개최 결정”
김주현 기자 | 승인 2019.03.13 18:10
▲ 박봄이 8년 만의 컴백을 기념해 쇼케이스를 열었다 / 사진: 디네이션 제공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이 컴백이 진짜인가 싶었어요. 팬분들이 너무 보고 싶었고, 무대가 너무 그리웠습니다. 너무 떨려요. 사실 여론이 좋지 않지만… 제 앨범이 나왔다는 걸 알려드리고 싶어서 쇼케이스를 열었어요. 저를 많이 좋아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여론도, 제가 좋게 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흰 드레스를 입고 등장한 박봄은 13일(오늘)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MC딩동의 사회로 진행된 컴백 쇼케이스에서 이와 같이 말했다. 국내 최고의 걸그룹 2NE1(투애니원) 멤버로 수많은 히트곡을 냈고, 와중에 마약 밀반입 혐의에 휩싸여 활동을 중단했던 박봄은 발 디딜 틈 없이 수많은 가득한 취재진을 향해 “와주셔서 감사하다”고 했다.

박봄은 금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에 새 싱글앨범 ‘Spring(봄)’을 발매했다. 이번 신보는 2011년 4월 발매한 디지털싱글 ‘DON’T CRY(돈트 크라이)’ 이후 약 8년 만에 선사하는 솔로앨범으로, 2NE1(투애니원) 멤버로 함께 활동했던 산다라박이 피처링한 타이틀곡 ‘봄’을 비롯해 ‘내 연인’, ‘창피해’ 등 총 세 곡이 실렸다. 그는 ‘봄’과 ‘내 연인’ 무대를 꾸몄다.

타이틀곡 ‘봄’은 팝 기반의 그루브한 사운드와 박봄의 리드미컬한 가창법이 돋보이는 곡으로, ‘나에게도 봄이 올까요’라는 후렴구는 박봄 특유의 애절한 감성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다.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수장 용감한 형제를 필두로 프로듀서 차쿤, 레드쿠키의 협업으로 탄생한 이 곡은 봄이라는 비유적 표현을 통해 다양한 메시지를 담아냈다.

▲ 박봄이 8년 만의 컴백을 기념해 쇼케이스를 열었다 / 사진: 베프리포트DB

먼저 박봄은 “그간 좋아하는 음악, 드라마, 영화를 보고 들으며 시간을 보냈다”면서 “어제는 많은 생각이 들어 잠도 설쳤다. 제대로 자지 못했다”고 떨리는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팬분들이 정말 저를 오랫동안 기다려주시지 않았나. 그만큼 열심히 하고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무대를 마친 뒤 “많이 떨렸다. 그래도 잘 부른 것 같다”고 웃으며 다시 등장한 박봄은 “피처링을 해준 산다라 박은 ‘의리녀’다. 제가 러브콜을 보내니까 기꺼이 해주더라. 오늘도 문자를 받았다. 떨지 말고, 분위기를 압도하라고 했다. 고마웠다”면서 “용감한 형제 프로듀서도 걱정할 거 없다고 해줬다. 기죽지 말고 오라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2NE1 때보다 좀 더 여성스럽고 성숙한 모습을 보여드리려 노력했다. 그리고 노래를 하면서 제 마음을 전해드리고 싶다”며 “차트 안에 들면 좋을 것 같다. 1등도 하고 싶다”고 당찬 각오를 다졌다. 그런 박봄의 1위 공약은 오래 기다려준 팬들을 위한 것이었다. 그는 “‘간식차 역조공’도 좋을 것 같고 ‘봄’ 어쿠스틱 버전을 들려드리는 것도 좋을 것 같다”고 약속했다.

한편, 미디어 쇼케이스를 성황리에 마무리한 박봄은 오후 8시 30분부터 팬 쇼케이스를 개최하며, 오는 14일 Mnet ‘엠카운트다운’ 출연을 시작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EST Entertainment / Football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ㆍ광고문의
주식회사 베프리포트  |  T/F 02-521-1793
등록번호 : 경기 아 51330  |  등록 및 발행연월일 : 2015년 11월 2일
제호: 베프리포트   |  발행인·편집인 : 정일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민솔
발행소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 46길 20 선인빌딩 6F,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경춘로 2248번길 40
대표문의 : 1one@beffreport.com  |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Copyright © 2019 베프리포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