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백
    여백
  • 여백
HOME Entertainment 인터뷰
[BF TALK] ‘고등래퍼’ MC 정준하X하하, “유재석-박명수 능가하는 무언가 있다” (인터뷰)“현장 늘 활력있고 에너지 넘쳐, 10대 랩 실력에 충격”
김주현 기자 | 승인 2017.02.03 10:35
ⓒCJ E&M

[베프리포트=김주현 기자] 정준하와 하하가 국내 최초 고교 랩 대항전 Mnet ‘고등래퍼’ MC를 맡게 된 소감을 전해 눈길을 끈다.

오는 10일 밤 11시 첫 방송을 확정 지은 ‘고등래퍼’(연출 황성호, 전지현)는 대한민국 최초 고교 랩 대항전으로 청소년들의 거침없는 이야기는 물론 그들의 생활공간인 학교에서의 문화를 ‘힙합’을 통해 생생하게 보여주고 대중에게 힙합의 긍정적인 면을 조명하는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언프리티랩스타’ 제작진이 새롭게 선보이는 이번 프로그램은 MC로 정준하, 하하가 낙점 됐으며, 스윙스, 양동근(YDG), 매드클라운, 딥플로우, 제시, 서출구&기리보이 등 힙합계 내로라하는 7인의 멘토가 출연을 알려 화제를 모았다.

특히 ‘쇼미더머니’ 예선에 출전 경험을 갖고 있는 MC민지 정준하와 힙합 악동 하하의 조합에도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힙합’이라는 공통된 관심사로 10년 째 돈독한 우정을 이어가고 있는 그들이 전한 특별한 각오를 들어본다.

Q. ‘쇼미더머니’-‘언프리티랩스타’를 잇는 국내 최초 고교생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이 탄생 했다. ‘고등래퍼’ MC로서 느끼는 바는 무엇인가? ‘고등래퍼’를 한마디로 표현한다면?
A. 정준하 (이하 ‘정’) : 젊은 세대들의 현주소를 단 번에 느낄 수 있는 유쾌하고 속 후련한 프로그램이다.
하하 (이하 ‘하) : 힙합이 가장 트렌디한 문화로 자리 잡혔다는 느낌을 확실히 받고 있다. ‘고등래퍼’는 자신의 생각과 이념을 랩으로 표현하는, 한마디로 고등학생들이 랩을 하는 프로그램이다. 하하하

Q. 프로그램 출연을 결심하게 된 계기가 있다면?
A. 정 : 내 몸 속에 피 끓는 힙합의 애정으로 흔쾌히 감사하게 시작했다.
하 : 따지고 보면 나도 Mnet 출신이다! 어려서부터 절 잘 챙겨주셨던 고익조CP님과 제작진이 너무 좋았다! (정)준하 형과 함께 하는 것도. 그리고 힙합을 사랑해서!

ⓒCJ E&M

Q. 정준하X하하 콤비로 힙합 프로그램 MC는 처음이다. 함께 MC를 맡게 된 소감은?
A. 정 : 얼마 전 지역대표 선발전에서 이번 프로그램 MC로 처음 호흡을 맞췄다. 워낙 서로를 잘 알고 좋아하다 보니 벌써부터 설레고 행복한 느낌이다.
하 : 그렇다. 항상 함께 오래 있다 보니 힙합 프로그램의 MC를 우리 둘이 맡게 될 줄은 몰랐는데 평상시 하던 대로 하면 재미있게 잘 할 수 있을 것 같다.

Q. 유재석-박명수를 능가하는 명콤비로 활약할 수 있을까?
A. 정 : 그들은 절대 따라 할 수 없는 우리의 뭔가가 분명 있다.
하 : 유재석 혼자 해도 능가 못함(웃음) 하지만 우리에겐 고등학생들의 깡이 있어 든든하다!

Q. 앞으로 '고등래퍼'에서 MC로서 보여주고 싶은 모습이 있다면?
A. 정 : 청춘들과 같이 호흡하고 그 에너지로 즐겁게 임하고 싶다.
하 : 힙합을 사랑하는 사람으로 신나고 즐겁게 임할 거다! 때론 진지하게 학생들의 꿈을 응원하고.

Q. 다른 예능 프로그램 진행과 다른 점이 있다면?
A. 정 : 10대들과 함께하다 보니 현장 분위기가 늘 활력 있고 에너지가 넘친다. 아주 즐겁고 행복하다.

Q. 최근 지역대표 선발전을 성황리에 마쳤는데 소감이 어떠한가? 분위기나 참가자들의 실력, 재미요소 등 기대되는 점이 있다면?
A. 정 : 세월의 변화를 느낀다. 나는 고등학교 때 저런 용기가 없었는데. 부럽기도 하고 뭔가 나를 더 채찍질해야 할 것 같은 느낌이 든다. 이번 참가자들의 랩 실력을 듣고 엄청 충격 받았다. 정말 놀라운 실력이다.
하 : 아직 어려서 그런지 긴장하는 학생들도 많았지만 깜짝 놀랄만한 실력을 가진 참가자들도 많았다.

Q. 기대되는 참가자가 있었나? 고등학생 래퍼들이 기성 래퍼, 혹은 성인 래퍼들과 가장 다르다고 느꼈던 점은?
A. 정 : 여학생 지원자들의 선전도 매우 놀라웠다. MC민지를 이을 대단한 래퍼들이 탄생할 듯 하다. 아무래도 좀더 솔직한 면모가 있어서 시청자 여러분들도 신선한 랩을 감상할 수 있을 것이다.
하 : 눈 여겨 본 참가자가 있는데 완전 대박이다. 아주 파릇파릇하다.

Q. ‘고등래퍼’의 황금 라인업 멘토 군단도 화제를 모았다. 내가 참가자라면 함께 하고 싶은 멘토는 누구인가? 이유가 있다면?
A. 정 : YDG(양동근)나 서출구&기리보이. 이유는 좀 너그러우신 것 같고, 용기를 많이 주시는 듯 해서다.
하 : 스윙스 (재미있는 사람인데 카리스마도 있어서.)와 양동근 (사랑으로 은혜로 감싸줘서.)

Q. 서바이벌 참가 선배로서 또는 뮤지션 선배로서 이번 프로그램 참가자들에게 조언을 한다면?
A. 정 : 물론 떨리고 긴장되지만, 시간이 지나고 보면 그 순간은 내 인생의 아주 작은 부분이다. 좀 더 여유를 갖고 그 순간을 즐기길 바란다.
하 : 꿈이 있다는 것만으로도 참 큰 도움이 된다. 그리고 그 추억으로 살게 된다! 좋은 추억과 꿈 만들어 가길… (왜 그러지? 내가 꼰대가 된 듯!)

Q. 제작진에게 "제발 이것만은 하지 말아 달라" 하는 당부 사항이 있다면?
A. 정 : 지역대표 선발전 때도 그랬지만 탈락자 인터뷰가 제일 힘들었다.
하 : 이미 했다… 절대 MC들한테 랩 시키지 말라고 했는데.

Q. 시청자 분들께 인사 말씀 부탁드린다.
A. 정 : 우리 젊은 학생들의 솔직하고 용감하고 멋진 무대를 볼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많은 박수와 격려로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
하 : 시청자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대한민국의 새싹이자 희망인 우리 고등학생들이 출연하는 고등래퍼 많이 응원 부탁드린다. 사랑합니다!

김주현 기자  kjkj803@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EST Entertainment / Football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ㆍ광고문의
주식회사 베프리포트  |  T/F 02-521-1793
등록번호 : 경기 아 51330  |  등록 및 발행연월일 : 2015년 11월 2일
제호: 베프리포트   |  발행인·편집인 : 정일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민솔
발행소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337가길 1 지층동1호,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경춘로 2248번길 40
대표문의 : 1one@beffreport.com  |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Copyright © 2020 베프리포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