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백
    여백
  • 여백
HOME Friends Friends
ROAD FC 얜샤오난, 'ROAD FC 034'서 후지노 에미와 격돌
정일원 기자 | 승인 2016.10.11 10:41
▲ 사진: ROAD FC 제공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중국과 일본을 대표하는 여성 파이터들이 맞붙는다.

‘중국 산타 여제’ 얜샤오난(27, EXTREME SANDA)이 ‘일본 격투 여왕’ 후지노 에미(36, WAJUTSU KEISHUKAI GODS)와 11월 19일 XIAOMI ROAD FC 034에서 대결한다. 이들의 경기는 중국 석가장시 하북체육관에서 열린다.

얜샤오난은 산타를 베이스로 강력한 타격을 자랑하는 파이터다. 특유의 옆차기로 상대의 얼굴을 공격하는 기술이 일품. 워낙 빠른데다 예상치 못한 타이밍에 킥이 시도되기에 공격을 방어하기 어렵다. 얜샤오난은 XIAOMI ROAD FC 027 IN CHINA에서 ROAD FC(로드FC)에 데뷔전을 치러 남예현을 꺾었다. 이후 ‘쿵푸 프린세스’ 임소희에게도 승리를 거두며 연승에 성공했다.

ROAD FC에서 무패인 얜샤오난을 잡기 위해 후지노 에미가 나선다. 후지노 에미는 30전에 가까운 경험을 쌓은 베테랑. 그라운드 기술이 뛰어나서 작은 틈만 보여도 서브미션 기술로 상대를 제압한다. 'XIAOMI ROAD FC 031'에서 홍윤하가 패기로 맞섰지만, 노련미의 차이를 극복하지 못하고 패한 바 있다.

얜샤오난과 후지노 에미의 대결은 타격과 그라운드 기술의 정면 대결이다. 경험에서는 후지노 에미가 앞서지만, 타격에서는 얜샤오난이 우위다. 각자 얼마나 장점을 잘 살리느냐가 관건이다.

ROAD FC 권영복 실장은 “얜샤오난과 후지노 에미는 중국과 일본을 대표하는 여성 파이터들이다. 힘과 기술을 모두 겸비한 선수들이라 지금까지 봤던 그 어떤 여성 파이터들의 대결보다 수준 높은 경기가 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ROAD FC는 11월 19일 중국 석가장시 하북체육관에서 'XIAOMI ROAD FC 034'를 개최한다.

정일원 기자  1one@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EST Entertainment / Football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일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ㆍ광고문의
주식회사 베프리포트  |  T/F 02-521-1793
등록번호 : 경기 아 51330  |  등록 및 발행연월일 : 2015년 11월 2일
제호: 베프리포트   |  발행인·편집인 : 정일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민솔
발행소 :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37길 24-9 B02호,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경춘로 2248번길 40
대표문의 : 1one@beffreport.com  |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Copyright © 2020 베프리포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