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백
    여백
  • 여백
HOME Friends Friends
ROAD FC YOUNG GUNS 29, 대진 및 포스터 공개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6.09.01 17:28
포스터: ROAD FC 제공

[베프리포트=온라인뉴스팀] ROAD FC YOUNG GUNS는 ROAD FC의 신예를 위한, ROAD FC로 향하는 등용문 정도의 취지로 만들어졌다. 최근 ROAD FC의 글로벌 행보로 해외 유명 선수와 한국 최고의 선수들이 대거 포진해 YOUNG GUNS 자리를 꿰차기 위한 쟁탈전을 벌어지고 있다.

국내·외 정상급 선수들의 대거 출전으로 ROAD FC의 브랜드 파워가 상승해 선수 생활은 물론, 체육관 개관, 방송 출연 등 선수들의 인지도에 큰 영향을 끼치고 있다. 이제 ROAD FC YOUNG GUNS는 하나의 단독 대회로 개최해도 국제적으로 손색없는 위치에 오르게 됐다. ROAD FC는 포화상태인 로스터에 비해 기회가 적은 것에 대비, 국내 10월말 이후에 생겨날 새로운 격투단체에 금전과 그동안의 노하우를 전폭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ROAD FC는 9월 24일 토요일, 서울 장충 체육관에서 14명의 실력파 파이터들이 출전하는XIAOMI ROAD FC YOUNG GUNS 29를 개최한다. 오후 5시부터 시작해 토요일 밤, 종합격투기의 진면목을 보여줄 ROAD FC YOUNG GUNS 전사들은 누굴까?

# 제 7경기 밴텀급 조영승 VS 장대영

‘주짓수 강자’ 조영승(23, 팀강남 / 압구정짐)과 ‘링 위의 광마’ 장대영(26, 본 주짓수)이 YOUNG GUNS 29의 메인 이벤트를 장식한다.

조영승은 데뷔 후 5전 전승을 기록, 무서운 기세를 이어갔다. 약 1년 6개월의 공백기 동안에는 주짓수 기량을 연마, 더욱 향상된 주짓수 실력이 기대된다. 이에 맞서는 장대영은 ‘신의 전사’ 최무송과의 경기에서 오른손 골절에도 불구, 2라운드 내내 물러서지 않아 박수갈채를 받았다.

# 제 6경기 –64kg 계약체중 양쥔카이 VS 장익환

코메인 이벤트에서는 ‘중국의 경량급 기대주’ 양쥔카이(20, GUANG DONG RONG YUE BO JI LE BU)와 ‘케이지 위의 낙무아이’ 장익환(29, 팀 파시)이 만난다.

양쥔카이는 킥복싱 세계 챔피언 출신 오두석에게 MMA 데뷔전 패배를 안긴 장본인이다. 킥과 펀치 모두 훌륭하며 맷집 또한 상당하다. 장익환은 무에타이를 베이스로 거침없는 타격전을 벌이는 파이터. 그라운드 기술도 갖춰 XIAOMI ROAD FC 030에서 정샤오량을 암바로 제압했다.

# 제 5경기 페더급 이후선 VS 김세영

‘주짓수 타격 대장’ 이후선(26, 본 주짓수)과 ‘준비된 신예’ 김세영(26, 팀강남 / 압구정짐)이 케이지에 오른다. 이후선은 스피릿 MC에서 다수의 우승 경험을 갖춘 파이터다. 주짓수와 타격 모두 훌륭해 언제 어디서든 상대를 제압할 수 있는 능력을 갖췄다.

김세영은 ROAD FC(로드FC) 센트럴리그 토너먼트 준우승 출신의 실력파 파이터다. ‘라이트급 챔피언’ 권아솔과 ‘前밴텀급 챔피언’ 이윤준의 스파링 파트너로 잘 알려져 있다. 타격 능력에 레슬링 기술도 좋아서 이후선과 팽팽한 경기가 예상된다.

# 제 4경기 페더급 이정영 VS 백승민

네 번째 경기는 ‘페더급 숨은 강자’들의 대결이다. 이정영(21, 쎈 짐)과 백승민(30, 코리안 좀비 MMA)이 그 주인공이다.

이정영은 주짓수 전국대회에서 우승할 정도로 주짓수 기술이 뛰어나다. ROAD FC (로드FC) 인투리그에서 2연승 거두며 실력을 인정받아 ROAD FC YOUNG GUNS 11에서 권세윤과 대결했다. 당시 프로무대 첫 경기임에도 불구, 암바로 승리해 깊은 인상을 남겼다.

백승민은 주특기인 복싱으로 상대를 공략하는 스타일이다. 1승 2패로 뛰어난 전적은 아니지만, 183cm의 장신의 리치를 살린 타격이 예리하다. 그라운드 실력도 겸비해 서브미션으로도 승리를 따낼 수 있는 파이터다.

# 제3경기 미들급 오재성 VS 김지훈

오재성(25, 팀 파이터)과 김지훈(26, 레드 훅 멀티짐)의 대결은 ROAD FC YOUNG GUNS 29에서 유일한 미들급 경기로 치러진다. 오재성과 김지훈 모두 타격을 즐겨 화끈한 타격전이 예상된다. 현재 오재성은 3연승, 김지훈은 ROAD FC 센트럴리그에서 발탁돼 데뷔를 앞두고 있다. 7전의 오재성을 상대로 데뷔전의 김지훈이 경험 차이를 극복할 수 있을지가 관건이다.

# 제 2경기 플라이급 김규화 VS 김태균

‘플라이급 수문장’ 김규화(29, 포항 BD 파이트 짐)와 ‘타격 머신’ 김태균(27, 팀 피니쉬)이 기량을 겨룬다. 김규화는 지난해 3월 이후 1년 6개월 만에 ROAD FC 케이지에 복귀하는 베테랑 파이터. 주짓수 실력이 뛰어나며 일본에서 많은 경험을 쌓아 노련한 것이 장점이다.

김태균은 거침없는 킥복싱 타격가다. ROAD FC 인투리그에서 2전 전승을 거뒀고, ROAD FC YOUNG GUNS 27에서도 고기원을 제압했다. 플라이급의 재빠른 타격이 기대되는 경기다.

# 제 1경기 웰터급 스튜어트 구치 VS 최원준

XIAOMI ROAD FC YOUNG GUNS 29의 시작은 스튜어트 구치(28, 김대환MMA)와 최원준(27, 서대문 거산도장)의 대결이다. 스튜어트는 다양한 기술을 갖춘 웰라운더로 영국단체 ECFF 활동 경험이 있다. ROAD FC에는 1년 10개월 만의 복귀다.

최원준은 태권도를 베이스지만 펀치력도 좋아 상대의 위, 아래를 모두 공략한다. ROAD FC 센트럴 리그에서는 2연승, ROAD FC YOUNG GUNS에서는 1승 1패를 기록 중이다.  

한편, ROAD FC는 9월 2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XIAOMI ROAD FC 033을 개최한다. 'XIAOMI ROAD FC 033'의 메인 이벤트는 ROAD FC 초대 무제한급 토너먼트 결승전으로 최홍만과 마이티 모가 대결한다.

[XIAOMI ROAD FC 033]

[무제한급 토너먼트 결승전 최홍만 VS 마이티 모]

[페더급 홍영기 VS 우에사코 히로토]

[-72.5kg 계약 체중 사사키 신지 VS 브루노 미란다]

[밴텀급 김민우 VS 네즈 유타]

[라이트급 박원식 VS 아베 우쿄]

[-54kg 계약 체중 린허친 VS 김해인]

[미들급 김내철 VS 박정교]

[XIAOMI ROAD FC YOUNG GUNS 29]

[밴텀급 조영승 VS 장대영]

[–64kg 계약체중 양쥔카이 VS 장익환]

[페더급 이후선 VS 김세영]

[페더급 이정영 VS 백승민]

[미들급 오재성 VS 김지훈]

[플라이급 김규화 VS 김태균]

[웰터급 스튜어트 구치 VS 최원준] 

온라인뉴스팀  press@beffreport.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BEST Entertainment / Football Friends 글이 주는 감동. 베프리포트
<저작권자 © 베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ㆍ광고문의
주식회사 베프리포트  |  T/F 02-521-1793
등록번호 : 경기 아 51330  |  등록 및 발행연월일 : 2015년 11월 2일
제호: 베프리포트   |  발행인·편집인 : 정일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민솔
발행소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 46길 20 선인빌딩 6F,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경춘로 2248번길 40
대표문의 : 1one@beffreport.com  |  보도자료 : press@beffreport.com
Copyright © 2019 베프리포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